메뉴 건너띄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메인 본문 바로가기

인천상공회의소

보도자료

공지사항 상세보기
제목 4분기 인천 소매유통업경기(RBSI)‘흐림’전망
작성자 손성훈 작성일 2018.10.10
조회수 51
첨부파일

4분기 인천 소매유통업경기(RBSI)‘흐림’전망

- 인천상의 조사, 4분기 RBSI '91'로 기준치(100) 밑돌아

- 백화점‘120’으로 유일하게 호전 예상

- 경영애로요인으로 소비심리 위축(41.5%), 비용 상승(30.9%), 업태간/내 경쟁심화(18.7%) 順

- 정부에 바라는 점으로‘규제완화’(42.3%),‘제조업수준의 정책지원’(9.8%),‘전문인력 양성’(9.8%) 順

 

인천지역 소재 할인마트를 비롯한 소매유통업체들은 올 4/4분기 경기전망을 ‘침체’로 예상했다.

인천상공회의소(회장:이강신, 이하 인천상의)가 최근 인천지역에 소재한 123개 소매유통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8년 4/4분기 소매유통업 경기전망지수(RBSI)' 조사 결과, 기준치 100을 하회하는 '91'로 집계됐다.

소매유통업 경기전망지수(RBSI : Retail Business Survey Index)가 기준치(100)보다 낮으면 다음 분기 경기가 이번 분기보다 호전될 것으로 예상하는 기업이 적다는 뜻이다.

응답업체들은 전반적인 경기 침체에 따른 소비심리 위축, 겨울철 계절적 영향 등이 겹쳐 4/4분기 매출을 부정적으로 내다봤다.


<그림1> 인천지역 소매유통업 경기전망지수(RBSI) 추이

 

업태별 지수를 살펴보면 백화점이 ‘120’으로 인천지역 소매유통업 중 유일하게 전망을 밝게 내봤다. 단가가 높은 겨울의류 판매 등 전통적으로 성수기인 겨울철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할인마트는 ‘86’로 전반적인 경기침체와 명절 이후에 따른 매출침체를 예상했다.

 

소규모 유통업인 편의점은 ‘98’, 슈퍼마켓 ‘73’을 기록했다. 야외활동이 줄어드는 동절기, 겨울철 소비심리 위축 등 계절적인 요인을 비롯 인건비 상승, 카드수수료 부담 등을 이유로 부정적인 전망을 내놓았다.

 

<표1> 인천지역 업태별 소매유통업 경기전망지수(RBSI) 추이

 

2018년도 4/4분기 인천지역 소매유통업체의 경영활동시 가장 큰 현안 및 애로사항을 묻는 질문에는 「소비심리 위축」이 41.5%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하였으며, 다음으로는 인건비, 금융비, 물류비 등 「비용상승」이 30.9%로 조사됐다. 이어 「업태간/내 경쟁심화(18.7%)」「상품가격 상승(3.3%)」,「정부 규제(3.3%)」등이 뒤를 이었다.


<그림2> 인천지역 소매유통업 2018 4/4분기 경영활동에 영향을 줄 사안

 

유통산업 경쟁력 향상을 위한 정부의 역할을 묻는 질문에 인천지역 유통업체는 ‘규제 완화 ’(42.3%), ‘제조업수준의 정책지원’(9.8%), ‘전문인력 양성’(9.8%), ‘해외진출 지원’(2.4%), ‘신기술 개발 및 사업화 지원’(1.6%) 등을 차례로 꼽았다. 기타(34.1%)로는 인건비 조정, 카드수수료 인하 등이 지적됐다.

 

<그림2> 유통산업 경쟁력 향상을 위한 정부의 역할

 

< 조사 개요 >

□ 조사기간 : 18. 8. 20 ∼ 9. 11

□ 조사대상 : 인천지역 대형할인마트, 백화점, 편의점, 슈퍼마켓 등 250여개 업체

                  (응답업체:123개)

□ 조사방법 : 이메일 또는 전화

□ RBSI 산출식 : (호전예상 응답 기업수-악화예상 응답 기업수)/응답기업수 x100 +100

 

□ 문의처 : 인천상공회의소 경제산업부 (Tel : 810-2862)

이전글, 다음글
인천지역 기업, 2018년 4/4분기 체감경기 부진 지속 전망
4분기 인천 소매유통업경기(RBSI)‘흐림’전망
인천기업 14개사,‘중국 린이 수입상품박람회’참가

인천상공회의소

우 21632 인천광역시 남동구 은봉로60번길 46(논현동, 인천상공회의소)

Copyright (c) 2017 incheo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