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띄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메인 본문 바로가기

인천상공회의소

보도자료

공지사항 상세보기
제목 인천상의, 中 심천 전시회서 350만 달러 규모 실적 달성
작성자 박수민 작성일 2018.10.24
조회수 26
첨부파일

인천상의, 中 심천 전시회서 350만 달러 규모 실적 달성

- 인천 기업 8개사, 제26회 심천 국제 선물용품전시회 참가 -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와 인천상공회의소(회장 이강신)는 헤어 트리트먼트를 제조하는 ㈜스와디시크릿을 비롯한 관내 소비재 중소기업 8개사와 함께 지난 10월 20일부터 23일까지 4일간 중국 심천에서 열린 ‘제26회 심천선물용품&가정용품박람회’에 참가해 총 120건의 수출 상담과 351만 달러의 상담 실적 및 약 2만 달러의 현장 판매실적을 달성했다.

본 전시회는 매년 4월(춘계) 및 10월(추계) 연 2회 개최되는 전시회이며, 중국의 선물·가정용품 전시회 중 인지도가 가장 높으며 큰 규모를 자랑하는 전시회이다.

공예선물품, 미용 및 건강보호제품, 소형가전제품 및 디지털제품, 식품, 생활용품 등 종합 소비재 제품을 생산하는 약 6,000개사가 참여했고, 중국 전역 및 해외 각지에서 약 15만 명의 바이어가 방문을 했다.

본 전시회를 위해 인천상공회의소(회장 이강신)는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와 함께 ㈜스와디시크릿, ㈜아린, ㈜씨에스이엔엘(해도지) 등 관내 소재 우수 중소기업 8개사를 모집해 참가를 했고, 이들 기업들은 대부분 화장품, 생활용품 등을 생산하는 제조업체들로 ‘선물용품’이란 주제에 맞는 기능성 화장품, 방향제, 공예조명 등 제품들을 선보였다.

이중, 한글 원목 LED조명, 한지 수공예 무드등, 한지 석고방향제 등 현대적인 감각을 공예와 접목하여 신개념의 수공예품을 생산하는 ㈜씨에스이엔엘(해도지)은 전시회 현장에서 바이어 및 일반 소비자들의 관심이 매우 높았고, 특히 중국에서는 볼 수 없었던 독특한 디자인의 친환경 한지 무드등과 한지방향제 제품은 많은 인기를 모았으며 관심과 가격문의가 쇄도하는 모습이었다. 4일 동안 수십건의 상담과 50만 달러 이상의 상담 실적을 달성하여 향후 실질적인 계약으로 이어질 기대가 크다.

한편, 인천상공회의소 관계자는 ‘심천 국제 선물용품전시회 같은 경우 광동성 바이어뿐만 아니라, 중국 전역 바이어들의 참여 비중이 높은 전시회이기 때문에 중소기업들의 수출과 판로 개척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 제26회 심천 국제 선물용품전시회 소개 >

○ 본 전시회는 2005년 UFI에 인증된 전시회로써, 중국에서 소비가 가장 많이 이루어지는 시기인 매년 4월(춘계)과 10(추계)월에 심천에서 개최한다. 또한 중국의 선물·가정용품 전시회 중 인지도가 가장 높으며 큰 규모를 자랑하는 전시회이다.

※ UFI(Union of International Fairs) : 세계 전시회를 선도하고 있는 전시주최자와 전시장 운영자, 전시협회 및 전시산업 관련 기업들을 회원으로 두고 있는 대표적인 전시산업 관련 국제단체


□ 문의처 : 인천상공회의소 국제통상부 노희제 대리 (Tel : 810-2832)

인천상공회의소

우 21632 인천광역시 남동구 은봉로60번길 46(논현동, 인천상공회의소)

Copyright (c) 2017 incheon, All Right Reserved.